검색

약국 생리대 오드리선, 13개 대학교에 1년간 비상용 생리 대 무료 제공

약국 생리대로 유명한 오드리선이 대학교에 비상용 생리대를 1년간 무료 제공한다.

지난해 생리대에서 휘발성 유기 화합물 논란에 이어 최근 라돈 물질 검출로 소비자들이 안전한 생리대에 대한 갈망 이 커지고 있다. 


오드리선은 휘발성 유기화합물질 12가지에 대한 유해성 분 검사, 포름알데히드 등 5대 유해물질 검사, 8가지 접착 물질 무해 테스트 등 총 29가지 안전성 테스트를 통과한 안전한 생리대이다. 


또한 라돈테스드에서도 기준치인 148Bq 보다 1,900배 낮은 0.0125Bq로 결과가 나와 국내외 안전기준에 통과 했다. 신체에 닿는 민감한 부위라 생리대에 어떠한 향도 첨가하지 않을 뿐 아니라 생리대 커버에 인쇄조차 하지 않 는 것을 철칙으로 삼고 있다.


판매전문 의약품 도매상을 통해 선별된 제품만 판매하는 약국을 주 판매 경로해 '약국 생리대'라는 별칭도 얻었다. 현재는 전국 총 2,000여개 약국에서 오드리선을 만나볼 수 있다.


오드리선은 이러한 소비자의 신뢰를 바탕으로 서울, 경기 대학교에 비상용 생리대를 무상으로 제공하겠다는 계획 을 밝혔다. 


이번 결정은 학교생활 시, 긴급하게 생리대가 필요할 때가 많다는 여대생들의 의견을 듣고 결정하게 된 것으로 굿 닥 서비스와 함께 진행 중에 있다.


긴급하게 생리대가 필요할 시, 이화여대, 서강대, 한국외대, 성균관대, 경희대, 국민대 등 총 13개 학교에 설치 된 굿닥 구급함을 찾아 그 안에 비치되어 있는 오드리선 생리대를 무상으로 이용할 수 있다.


오드리선의 무상 생리대 제공은 약 1년간 계속될 예정이며, 필요시 더 많은 지역의 대학교로 확대하는 것도 적극 적으로 검토 중에 있다. 오드리선이 비치된 굿닥 구급함의 위치는 오드리선 홈페이지에서 상세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.


출처:

인사이트: https://www.insight.co.kr/news/188538